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퀵메뉴 바로가기

STEP 01 승강기산업의 출발

HOME > 승강기와 생활 > 승강기 발전사 > 세계 승강기 발전사 > 원문보기 > STEP 01 승강기산업의 출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복사 하기
  • 인쇄

승강장치의 대량수요

18세기 초반까지는 모든 것이 수공업적 기반에서 크게 벗어나질 못했다. 하지만 영국을 비롯한 몇몇 국가들은 일찍이 모험적인 해양 진출과 무역업의 발달, 봉건제도하의 자영 수공업자의 증가와 상업의 발달로 자본축적이 이루어지기 시작했다, 활발한 상업적 발달과 해양무역에서 축적된 富의 자본화로 자연히 상품의 대량생산을 가능케 하는 대형공장 건설과 대형 선박의 건조가 필요하게 되었다. 또한 수공업으로는 그러한 기대에 부응할 수 없었던 차에 17세기부터 유럽 각국의 자연과학 발달과 18세기 초 왓트의 증기기관 발명으로 인한 동력의 출현은 공장제도를 확장케 하는데 크게 이바지하였다. 이렇듯 과학의 발달, 수많은 각종 기계의 발명, 자본축적, 숙련노동자 증가의 4박자가 어우러져 산업혁명(THE INDUSTRIAL.. REVOLUTION)이 이루어지게 된 것이다.

영국의 산업혁명은 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포르투갈, 스페인, 미국 등으로 확산되어 19세기 초반까지 역사 전반에 막대한 영향을 주었다. 국력과시의 수단으로서의 대도시 건설과 대형건물의 건축, 대형공장 건축과 대형설비의 수주 및 장치작업, 대형범선 또는 증기선박의 건조와 같은 일에 절대적으로 필요한 것이 승강장치였다. 즉, 대형건물의 옥탑을 올리는 일, 공장의 대형기계.중량물의 조립작업 , 대형범선의 대형 닻을 감아 올리고 내리는 일에 필요한 것이 각종 승강장치였음을 윈치(WINCH)와 앙중기(HOIST)류의 수요는 필연적으로 급증하였다. 그러나, 어떠한 승강장치라도 그 작업은 거의 인력에 의한 수동작업이었다.다만, 극히 드물게 대형공장의 증기 원동력에 의한 승강기 설비와 증기선박의 중량물 운반기기 등이 벨트로 움직여지는 대단히 복잡한 설비에 의한 승강장치가 있기도 하였다.

1835년 영국의 한 공장에서 처음으로 “TEAGLE”이란 증기기관을 이용, 화물용 승강기를 운행한 것이 동력사용 승강기의 제1호로 알려져 있으며, 1845년 역시 영국의 윌리엄 톰슨卿(WILLIAM TOMPSON)이 수압을 이용한 승강기를 개발하였다는 기록이 있는 것으로 보아 대개 1830년대 이후부터 동력 이용의 승강기 개발이 활발해졌다고 보는 것이 定說이다. 그러나, 이때까지 모든 종류의 승강장치는 로프가 절단되는 즉시 추락하여 곧바로 사고로 연결되어지는 결점이 있었다.


퀵메뉴